유재석이 스마트폰에 '카톡'을 깔지 않은 이유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3'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방송인 유재석이 스마트폰을 사용함에도 '카톡'을 깔지 않는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 3'에서는 이동건, 조윤희, 차인표, 라미란 등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해투' 출연 6개월째인데 단톡방 초대를 안 해주신다"는 엄현경의 말에 조세호는 "유재석 선배님께서 카카오톡을 쓰지 않다 보니 저희는 단체방이 없다"고 대신 답했다.


이들의 말에 유재석은 "제가 카카오톡을 사용하지 않는 이유는 주변 사람들을 보니까 종일 카카오톡만 하고 있더라"라며 "그게 싫었다"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이에 조세호는 "대신 유재석 선배님께서 문자로 이모티콘 폭탄을 보낸 적이 있다. 기분이 좋았다"는 에피소드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유재석의 말에 누리꾼들은 "앞에 사람들이 있는데도 종일토록 스마트폰만 들여다보는 것이 오히려 인간관계를 해치는 것 같다"며 폭풍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