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쁜 스케줄에도 '절친' 결혼식서 축가 부른 엑소 첸 (영상)

YouTube 'Zheng Waiyou'


[인사이트] 김경빈 기자 =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절친의 결혼식에 참석해 축가를 부른 엑소 첸의 모습이 화제다.


지난 3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이적의 다행이다'를 부른 첸의 영상이 팬들 사이에서 빠르게 퍼지고 있다.


영상 속에는 깔끔하게 슈트를 입고 신랑신부 앞에 서있는 첸의 모습이 담겨 있다.


첸은 이날 절친을 위해 이적의 '다행이다'를 축가로 부르며 진심 어린 마음으로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했다.


특히 바쁜 스케줄에도 절친의 결혼식을 잊지 않고 참석해 축가까지 부르며 축하하는 첸의 의리와 우정이 팬들에게 훈훈함을 안겼다.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