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스젠더 가슴 만지며 인증샷 찍은 중국 관광객 (영상)


[인사이트] 성보미 기자 = 중국의 한 여성 관광객이 트렌스젠더 모델의 가슴을 장난치듯 주무르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이 일고 있다.


31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상하이스트에는 트렌스젠더 쇼가 마친 뒤 기념 사진을 촬영하던 중국 관광객 영상이 게재됐다.


모델과 기념 촬영을 하기 위해 다가간 중국 여성은 갑자기 가슴에 손을 갖다대더니 이내 막무가내로 주무르기 시작했다.


이같은 추태에 분노한 트렌스젠더 모델은 중국 여성을 노려보더니 그녀의 머리를 '콩'하고 살짝 때렸고, 이내 가슴을 만지던 여성의 손을 팔로 밀쳐냈다.


한편 해당 영상이 게재되자 해외 누리꾼들은 "중국 관광객들은 기피 대상 1순위다", "대체 저 여자는 지금 뭘 하고 있는거지? 제 정신이 아니다"라며 비난을 퍼붓고 있다.


성보미 기자 bomi@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