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아내를 잘 키워서" 국민대 총장의 무개념 발언 논란


Facebook '국민대 대신 전해드립니다'

 

 

[인사이트] 박송이 기자 = 유지수 국민대학교 총장이 시대를 초월한 무개념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30일 '국민대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유지수 국민대 총장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과 영상 캡처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유지수 국민대 총장이 지난 29일 페이스북에 자신의 아내가 요리하는 모습을 촬영해 올린 영상이 담겨 있다.

 

유지수 총장은 "우리 처를 잘 키운 보람이 나네요"라며 "제가 한번도 주방일을 도와주지 않은 덕에 혼자 기술을 터득했습니다"고 말했다.

 

해당 글이 올라가자 누리꾼들은 공개적인 장소인 페이스북에서 성(性) 차별적인 발언을 했다는 비난의 댓글이 줄을 잇고 있다.

 

한 누리꾼은 "아내를 '키운다'는 표현이 듣기 거북하다"며 "한 번도 집안일을 도와주지 않았다는 것도 자랑할 일은 아니다"고 꼬집어 말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사석에서 말하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모든 사람이 볼 수 있는 곳에서 성차별적 발언은 적절하지 못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논란이 커지자 유지수 국민대 총장의 페이스북은 현재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박송이 기자 songe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