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안재현, 혼인신고 완료...법적 부부됐다


'마리끌레르'

 

[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구혜선·안재현 커플이 결혼 전날인 오늘 혼인신고를 완료하면서 법적 부부가 됐다.

 

20일 구혜선은 서울 강남구청을 찾아 직접 혼인신고 서류를 작성해 혼인신고를 완료했다. 아쉽게도 안재현은 드라마 촬영 스케쥴로 인해 동행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혼인신고를 마친 구혜선은 취재진 앞에서 "감사합니다"라며 "축하해 주셔서 감사해요. 부끄러워요"라고 수줍게 웃으며 자리를 떠났다.

 

구혜선·안재현 커플은 내일(21일) '부부의 날'을 기념해 스몰웨딩을 진행할 예정인 가운데 신혼여행도 가지 않는 대신 예식 비용을 신촌세브란스 병원 소아병동에 기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희정 기자 hee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