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모차르트' 제작사, 성매매 논란 이수 하차 발표


EMK뮤지컬컴퍼니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과거 성매매 전력으로 논란을 빚은 '엠씨더맥스' 이수가 뮤지컬 '모차르트'에서 공식 하차한다.

 

21일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홈페이지를 통해 가수 이수가 뮤지컬 '모차르트'에서 공식으로 하차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이수는 '모차르트' 역으로 뮤지컬에 캐스팅됐으나 일부 팬들이 그의 과거 성매매 전력을 비난하며 하차를 요구해왔다.

 

2009년 성매매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은 이수의 하차를 위해 EMK와 극장을 대관해준 세종문화회관에 항의하기도 했다.

 

EMK는 "캐스팅 논란이 일어난 가운데 계획대로 공연을 추진하고자 했다"며 "하지만 논란이 확산돼 이수의 소속사와 지속적으로 논의한 끝에 어렵게 하차를 결정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모차르트'를 사랑해주시는 관객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며 "훌륭한 보컬리스트인 그의 재능이 무대에서 펼쳐지지 못해 제작사로서 매우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수가 출연할 예정이던 공연 회차를 대신 채울 출연자는 현재 미정이며 변경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EMK뮤지컬컴퍼니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