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수경 "아내의 유혹 OST, 교회·결혼식서 불렀다" (영상)

via '투유프로젝트-슈가맨' / Naver tvcast

 

"왜 너는 나를 만나서 왜 나를 아프게만 해~"

 

'아내의 유혹 OST'를 불러 유명해진 가수 차수경이 자신의 대표곡 '용서 못해'와 관련된 웃지 못할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15일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에는 차수경이 등장해 복수송 '아내의 유혹 OST'를 라이브로 불렀다.

 

이날 차수경은 "어린 나이에 복수송을 불렀는데 화가 있는 편이 아니라 힘들었다. 이 노래가 제 대표곡이 될 줄 몰랐다"며 많은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해 뒤늦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웃지 못할 재미있는 일화도 공개했다.

 

차수경은 "이 노래가 유명하니 교회와 돌잔치, 결혼식 축가로 불러달라는 요청이 많다"며 "이에 노래 마지막에 '그래도 용서하셔야 합니다'라고 꼭 덧붙인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