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데이 꼭 가봐야할 이색 삼겹살 맛집 7곳

via yg_republique / Instagram

 

3월 3일 '삼겹살데이'를 맞아 점심 혹은 저녁 메뉴로 쫀득쫀득한 식감이 일품인 삼겹살 어떨까.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등 무수히 많은 기념일 속에 '삼겹살데이'도 당당히 이름을 올릴 정도로 한국인들의 돼지고기 사랑은 남다르다. 

 

삼겹살은 어떻게 구워도 맛있지만 서울에는 평범함을 거부하는 특별한 삼겹살 맛집이 곳곳에 숨어있다. 

 

오늘 저녁, 꼭 한 번 먹어볼 만한 이색 삼겹살 맛집 7곳을 소개한다.

 

1. 사당 복돈이 부추 삼겹살

 

via  sseny109 / Instagram

 

달달하고 매콤하게 양념된 부추와 삼겹살이 찰떡궁합을 이루는 원조 부추 삼겹살집으로 유명하다.

 

고기 위에는 녹차 가루가 살살 뿌려져 있어 더욱 부드럽고 맛있다.

 

- 생삼겹살(180g) 1만원.

 

2. 홍대 나이스투미츄

 

via hhh.da / Instagram

 

나이스투미츄는 '다리미 삼겹살', '44초 삼겹살'이라는 이름으로도 유명하다 .

 

이 집은 먹는 방식이 독특하다. 삼겹살 한쪽 면이 익고 나면 고기를 뒤집고 쇳덩이인 웨이트를 그 위에 올린 다음 '44초 타이머'를 맞춰 시간이 다 되면 먹는다.

 

특이한 소스까지 곁들여 더욱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다.

 

- 삼겹살(200g) 7천원.

 

3. 신사 가로수길 뜨리앙

 

​via candyshinelalala / Instagram

 

삼겹살을 꼭 불판에 구워만 먹어야 한다는 생각은 버리자.

 

이탈리안 음식점인 이곳에서는 특이하게도 '파스타' 위에 '삼겹살'을 얹어 만드는 '삼겹살 야끼 파스타'를 맛볼 수 있다. 퓨전으로 맛보는 삼겹살도 매력적이다. 

 

- 삼겹살 야끼 2만3천100원.

 

4. 신촌 팔색 삼겹살 

 

via risaco_ide / Instagram

 

이름만 들어도 눈길이 가는 이 곳은 삼겹살을 무려 '8가지 맛'으로 즐길 수 있는 맛집이다.

 

인삼, 와인, 솔잎, 마늘, 허브, 커리, 된장, 고추장에 이르는 다양한 맛으로 삼겹살을 즐길 수 있어 인기가 높다.

 

- 팔색 한상 3만원.

 

5. 강남 미스터 탄둘

 

via heo_hyunjin / Instagram

 

미스터 탄둘은 삼겹살을 '인도식'으로 맛볼 수 있는 곳이다. '탄둘'은 인도의 전통 오븐을 말한다.

 

이 집은 삼겹살을 화덕에 통째로 구워 초벌한 고기를 쇠꼬치에 끼워 먹는 특이한 메뉴를 자랑한다.

 

기름이 쏙 빠진 담백한 맛과 동시에 특별한 눈요기까지 즐길 수 있다. ​

 

- 삼겹살 꼬치(250g) 9천900원.

 

6. 강남 모고그릴 삼겹바

 

via  parkjin111 / Instagram

 

모고그릴 삼겹바는 그릴 위에 직접 삼겹살을 구워 기름를 뺀 담백한 삼겹살의 맛으로 유명하다.  

 

특히 와인과 함께 즐기기 좋은 곳으로 연인과 분위기 있는 고기 만찬을 즐기기에 더 없이 좋다.

 

- 통삼겹살(180g) 1만1천원 / 모고 A 세트(통삼겹+폭립+과일/꼬치+소세지) 3만8천원.

 

7. 명동 떡삼겹돌김치

 

via  mingaeeeeeng / Instagram

 

'떡'과 '삼겹살'의 만남은 생소하면서도 이색적이다. 

 

이 곳의 별미는 바로 상추와 함께 반달 모양의 쫀득한 떡을 얹어 먹는 것이다. 

 

한 번 맛 본 순간 고기와 떡의 조화가 입 안에 즐거움을 선사해 줄 것이다.  

 

- 떡삼겹돌김치 1만1천900원.

 

이영현 기자 younghyu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