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핵실험이 백두산 화산 폭발 일으킬 수 있다" (연구)

 <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북한 핵실험이 잠자고 있는 백두산 화산을 폭발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지난 17일 홍태경 연세대 지구시스템과학과 교수팀은 "핵실험장이 백두산까지 116km로 폭탄의 영향이 미치는 거리에 있어 앞으로 북한이 지금보다 더 큰 규모의 핵실험을 감행한다면 백두산 화산 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백두산 지하 2~3km 지점부터 지하 35km까지는 4~5개 마그마 방이 있다. 마그마 분출은 이 공간에 마그마가 가득 차 있는 상태에서 외부 압력(응력)이 강하게 강해질 때 발생한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위해 1~3차 북한 핵실험 자료와 지진관측소, 중국과 북한 접경지 지진관측소 자료 등을 종합해 지진파형 자료를 만들었다.

 

이를 기반으로 북한이 더 큰 핵실험을 진행했을 때 백두산 지표와 마그마 방 내에서 예상되는 지진동 크기와 응력변화량 값을 계산했다.

 

그 결과 땅이 흔들리는 정도는 핵실험 규모 증가에 따라 비례적으로 증가했으며 지진 규모 7급 핵실험 시 마그마 방을 터뜨리는 응력 변화가 생기는 것으로 드러났다.

 

연구팀은 "이 정도의 응력에서 마그마 방 구조와 양이 화산 분화 요건을 모두 만족시킨다면 폭발할 수 있다"고 추정했다.

 

연구를 이끈 홍태경 교수는 "백두산 지하에 마그마가 가득 차 있는 상태에서 북한 핵실험으로 규모 진도 7 이상의 지진이 발생한다면, 그 응력(압력)으로 화산 분화가 촉진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백두산 화산 분화에 미치는 북한 핵실험의 영향을 밝힌 첫 연구로, 국제학술지 네이처의 자매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 17일자 온라인판에 실려있다.

 

김수경 기자 sookyeo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