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예은 이용해 신도들에게 '200억' 뜯어낸 혐의 받고 있는 목사

인사이트(좌)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우) JTBC '비정상회담'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가수 예은의 아버지인 박모 목사의 사기죄에 대한 내용이 전파를 탔다.


지난 5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스타의 숨겨진 가족 이야기'를 다뤘다.


그중 예은의 아버지 박 목사의 사기 혐의에 대한 내용은 단연 화제였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유명인 딸을 이름에 이용해 그들(피해자들)의 신뢰감을 쌓았다는 부분이 문제인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한 피해자에 따르면 박 목사가 '딸이 연예인이라 든든한 백그라운드가 있어서 (투자하는) 엔터테인먼트가 급성장할 수 있다'"며 말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패널 김우리는 이에 "(예은 아버지는) 본인의 딸인 예은 씨를 마케팅 대상으로 삼은 것과 다름없는 것 아니냐"고 일침을 가했다.


한편 여러 매체의 보도에 의하면 예은의 아버지인 박 목사는 교회 부속 기관으로 경제 연구소를 세운 뒤 높은 배당금을 주겠다며 교인들을 속여 교인 등 150명에게 2백억원 투자금을 가로챈 혐의로 지난 4월 구속됐다.


특히 박 목사는 교인들에게 "투자는 하나님의 명령으로 하는 것"이라며 투자를 받았다고 알려졌다.


이어 배당금이 늦어져 항의하는 교인들에게는 "우리 애가 유명인인데 설마 당신들을 속이겠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Naver Tv '풍문으로 들었쇼'


예은, 신도들에 '200억' 횡령한 아빠 때문에 정진운과 결별?그룹 원더걸스 출신 예은이 올해 초 연인이었던 정진운과 결별한 이유가 아버지 때문이었다는 추측이 나왔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