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에 또 오고 싶어요!" 삼둥이, 첫 야구장 나들이 현장 공개

인사이트Instagram 'songilkook'


[인사이트] 이하영 기자 = "야구장 신나요!" 송일국과 삼둥이 대한·민국·만세가 야구장 나들이에 나섰다.


지난 26일 송일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K 와이번즈 홈경기에 앞서 법원 합창단 일원으로 애국가 부르는 엄마 따라 온 대한 민국 만세! 덕분에 아빠와 야구장 첫 나들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야구모자를 쓴 삼둥이와 그들을 흐뭇하게 바라보는 아빠 송종국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만세의 엄지 척이 눈에 띄는 가운데 손을 꼭 쥔 채 입을 크게 벌린 대한이의 모습이 처음 야구장을 방문한 삼둥이의 마음을 대표하는 듯하다.


한편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하는 대한·만세와 달리 민국이는 차분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해 보는 이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ongilkook'


지하철 타고 엄마 만나러 가는 삼둥이의 폭풍성장 근황배우 송일국의 세 쌍둥이 아들 대한, 민국, 만세가 엄마를 만나기 위해 긴 여정을 떠났다.


이하영 기자 ha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