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섹남 세자'로 돌아온 '군주' 유승호 촬영 스틸컷 공개

인사이트MBC 드라마 '군주' 스틸컷


[인사이트] 이다래 기자 = 조선시대 '뇌섹남 세자'로 돌아온 유승호의 신비로운 드라마 스틸컷이 공개됐다.


지난 3일 MBC 드라마 '군주' 제작진은 유승호가 각양각색의 화초들이 어우러진 온실에서 독서 삼매경에 빠진 세자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 속 유승호는 문틈으로 쏟아져 들어오는 햇살이 가득한 온실에서 자적룡포를 벗어놓은 채 책을 손에 들고 서있다.


유승호는 세자 캐릭터에 빠져 책장을 한 장 한 장 넘기는 제스처부터 특유의 아련함을 담아낸 표정까지 어느것 하나 빠지지 않고 디테일하게 표현해 보는 이들을 집중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은 "유승호가 그려낼 세자 역은 가혹한 운명으로 인해 가면을 쓰고 살아야하는, 그리고 그 이유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어려운 감정 상태를 지니고 있는 인물"이라며 "'하이브리드 팩션 사극'이라는 새로운 장르에서 세자라는 캐릭터를 자신만의 연기로 완성하게 될 유승호의 도전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은 조선 팔도의 물을 사유해 강력한 부와 권력을 얻은 조직 편수회와 맞서 싸우는 왕세자의 의로운 사투와 사랑을 담은 작품으로, 오는 10일 방송된다.


이다래 기자 darae@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