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성, 설리 SNS 비난은 "상식과 멍청함의 차이"

인사이트맥심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배우 김의성이 걸그룹 에프엑스 전 멤버 설리의 SNS 논란과 관련해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지난 15일 시즌 2를 맞은 '더 리얼한 맥심' 5화에서 김의성의 화보 촬영기가 공개됐다.


평소 SNS로 활발하게 소통하기로 유명한 김의성은 설리의 SNS에 대한 일부 누리꾼들의 과도한 비난 여론에 대해 "상식과 멍청함의 차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맥심


이어 "도덕적으로 문제가 있는 것도 아니고, 자신이 선택한 방법으로 스스로를 표현하는데 거기 쫓아가서 '감 놔라 배 놔라' 하고 '인생 이렇게 살면 안 된다' 식의 충고질 하는 사람들이 있다"고 일침을 가했다.


한편 김의성은 지난 1월 자신의 트위터에 "일일이 구차한 설명을 일체 적지 않고 계속 사진을 올리는 설리가 세상에서 제일 멋있다"고 적어 눈길을 끈 바 있다.


홍지현 기자 jheditor@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