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김유정 19일 광화문에 뜬다…'시청률 공약 이행'

인사이트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박보검과 김유정이 광화문에 뜬다.


8일 오센에 따르면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제작진은 시청률 공약을 이행하기 위해 팬사인회를 개최한다.


제작진은 날짜를 19일로 확정했다. 


장소는 광화문으로 계획 중이다.


스케줄을 조율한 끝에 박보검, 김유정, 진영, 곽동연, 채수빈이 참석하기로 했다.


앞서 박보검은 '구르미 그린 달빛'의 시청률이 20%를 달성할 경우 광화문에서 한복을 입고 팬사인회를 개최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시청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았고 단 7회 만에 20%를 돌파했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