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 5℃ 서울
  • 1 1℃ 인천
  • 4 4℃ 춘천
  • 8 8℃ 강릉
  • 5 5℃ 수원
  • 1 1℃ 청주
  • 2 2℃ 대전
  • 5 5℃ 전주
  • 5 5℃ 광주
  • 6 6℃ 대구
  • 13 13℃ 부산
  • 8 8℃ 제주

테이 "한달 식비 300만원, 한번에 라면 5봉지 먹는다"

대식가로 소문난 가수 테이가 한끼에 라면을 5개 끓여먹는 엄청난 식성을 밝혀 화제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정정화 기자 = 가수 테이가 대식가의 면모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가수 테이가 출연해 자신이 대식가라는 소문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방송에서 테이는 "식비를 정산해보니 1년에 3,000만 원이 넘더라"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테이는 "라면을 한 번에 4~5봉지 먹는다. 4봉지씩 3번 끓여서 12번 먹은 적도 있다"며 "대신 운동을 많이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테이는 "홍대에 유명한 점보라면 가게가 있는데 내가 거기 6번째 성공자"라고 밝혀 현장에 있던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테이, 씨스타 효린, 밴드 국카스텐 하현우, 가수 한동근이 출연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정정화 기자 jeonghwa@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