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6 6℃ 인천
  • 6 6℃ 춘천
  • 11 11℃ 강릉
  • 7 7℃ 수원
  • 10 10℃ 청주
  • 11 11℃ 대전
  • 14 14℃ 전주
  • 15 15℃ 광주
  • 12 12℃ 대구
  • 14 14℃ 부산
  • 17 17℃ 제주

이태원 참사 사망자 1명 늘어 155명...중상 입은 24세 여성 끝내 숨져

핼러윈데이를 앞두고 벌어진 이태원 참사 사망자가 또 늘어났다.

인사이트뉴스1


이태원 참사 사망자 또 늘어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핼러윈데이를 앞두고 벌어진 이태원 참사 사망자가 또 늘어났다.


지난 3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11시 기준 이태원 사고 대처상황 보고서에서 사망자가 1명 더 추가됐다고 밝혔다.


추가 사망자는 부상자 중 중상을 입은 24세 내국인 여성으로, 상태가 악화돼 끝내 사망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태원 참사 사망자 155명, 부상자 152명...사상자 총 307명


현재까지 이태원 참사 희생자는 사망 155명, 부상 152명으로 총 사상자는 307명이다.


부상자 152명 가운데 중상자는 3명 줄어든 30명으로 경상자는 6명 늘어난 122명으로 알려졌다.


외국인 사망자는 중국, 일본, 미국 등 14개국 출신의 26명으로 집계됐다.


인사이트뉴스1


다음달 5일까지 '국가애도기간' 지정


연령별로는 20대가 103명으로 가장 큰 피해를 입었으며 10대 12명, 30대 31명, 30대 8명, 50대 1명이다.


상대적으로 약한 여성 피해자가 많아 사망자 중에는 남성이 55명, 여성이 100명으로 집계됐다.


현재 정부는 용산구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으며 다음달 5일까지 국민애도기간을 갖기로 결정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