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1 21℃ 인천
  • 26 26℃ 춘천
  • 24 24℃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5 25℃ 광주
  • 26 26℃ 대구
  • 24 24℃ 부산
  • 23 23℃ 제주

"모두 반대했는데"...'수리남' 감독이 욕설 논란의 걸그룹 멤버를 캐스팅한 진짜 이유

'수리남' 윤종빈 감독이 그룹 쥬얼리 출신 배우 예원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수리남'


쥬얼리 출신 예원, 넷플릭스 인기 드라마 '수리남'에서 파격 노출 감행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인기 걸그룹 쥬얼리 출신 예원이 연기자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예원은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넷플릭스 드라마 '수리남'에 '약쟁이 사모님'으로 나와 파격 노출까지 선보이며 신스틸러로 맹활약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수리남'


가요계와 예능계에서만 활약하던 그녀가 어떻게 '수리남'에 캐스팅 됐을까?


15일 마일데일리는 '수리남' 윤종빈 감독이 모두가 반대했는데 예원을 캐스팅한 거라고 보도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수리남'


예원, 500:1 경쟁률 뚫고 당당히 오디션 합격하다


보도에 따르면 예원은 무려 50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수리남' 오디션에 합격했다.


하지만 예원이 예능에서 코믹한 이미지로 활약한 데다, 약간의 논란이 있었기에 스태프 사이에서는 캐스팅에 반대하는 목소리가 나왔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실제로 예원은 과거 MBC 예능 프로그램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서 배우 이태임과 갈등을 겪고 '욕설 논란'을 일으켰었다.


당시 예원이 선배인 이태임에게 반말을 했고, "언니 저 마음에 안 들죠?"라며 대드는 듯한 말도 해 뭇매를 맞았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윤종빈 감독이 모두가 반대하는 예원 캐스팅한 이유


그러나 윤종빈 감독은 오디션장에 나타난 예원이 누군지 알아보지 못했고, 편견 없이 그녀를 연기로만 판단할 수 있었다.


윤종빈 감독은 "그 역할 오디션에 엄청 많은 사람이 몰렸었다. 아무래도 '수리남'이 여자가 너무 안 나오는 드라마라, 아주 신중하게 선택을 했다"라며 "종 3명이 올라왔는데 그중 한 친구가 예전에 쥬얼리 멤버였다고 하더라. 저는 말해줘서 그제야 알았는데, 주변에선 이 때문에 반대를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스1


그는 이어 "김예원의 예능 이미지가 워낙 좋았기도 해서, 작품의 몰입이 깨질 거 같다고 하더라. 하지만 '난 몰랐는데?' 나도 못 느낄 정도니까 시청자분들도 그럴 거라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물론 윤종빈 감독도 스태프의 강한 반대에 우려를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수리남'


하지만 그는 "예원과 미팅 때 많은 대화를 나눠 봤었다. 정말 연기를 하고 싶어 하는 게 느껴졌고, 잘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예원의 열정을 높이 샀다.


한편, 윤종빈 감독이 연출한 '수리남'은 남미 국가 수리남을 장악한 무소불위의 마약 대부로 인해 누명을 쓴 한 민간인이 국정원의 비밀 임무를 수락하며 벌어지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그린다.


인사이트뉴스1


하정우·황정민·박해수·조우진·유연석 등 대한민국에서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대거 출연한다.


'수리남'은 공개 닷새 만에 OTT TV쇼 부문 전 세계 3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수리남'


한국과 홍콩, 타이완 등 14개 국가에서는 정상을 차지하는 등 여전히 인기를 끌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