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8 28℃ 춘천
  • 23 23℃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2만원 쥐어주고 여중생 앞에서 '음란행위'한 20대 남성 입건

미성년자에게 돈을 주고 자신의 자위행위를 지켜보게 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사이트뉴시스


[뉴시스] 변재훈 기자 =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알게 된 중학생에게 돈을 주고 음란 행위를 지켜보게 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미성년자에게 돈을 주고 음란 행위를 지켜보게 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A(26)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8일 밤 광주 동구 한 공동주택 지하주차장에 세워둔 자가용에서 중학생 B양에게 2만 원을 건넨 뒤 자신의 음란 행위를 지켜보게 한 혐의를 받는다.


조사 결과 A씨는 온라인 SNS 메신저를 통해 알게 된 B양을 불러 내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B양 부모의 신고를 받은 경찰은 휴대전화 통신 내역 등을 확보하는 등 수사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경찰은 또 다른 남성이 B양에게 돈을 건넨 뒤 추행 행위를 한 정황을 파악, 행방을 쫓고 있다.


경찰은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파악하는 대로 A씨 등 2명에 대한 신병 처리 방향을 결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