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6 26℃ 수원
  • 25 25℃ 청주
  • 26 26℃ 대전
  • 27 27℃ 전주
  • 25 25℃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김하성, 26일만에 시즌 6호 홈런...2안타·3출루 활약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7)이 시즌 6호 홈런을 포함해 2안타, 3출루로 맹활약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뉴스1] 권혁준 기자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7)이 시즌 6호 홈런을 포함해 2안타, 3출루로 맹활약했다.


김하성은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MLB)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8번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장해 2회 솔로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1홈런) 1볼넷 1타점 2득점 1도루를 기록했다.


2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한 김하성은 시즌 타율을 0.239에서 0.243으로 끌어올렸다.


김하성은 2회말 첫 번째 타석에서 솔로홈런을 터뜨렸다.


팀이 2-0으로 앞선 2회말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상대 선발 조 라이언과 상대한 그는 1볼에서 91.4마일(약 147㎞)짜리 직구를 받아쳐 좌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홈런으로 연결했다. 타구 속도는 103마일(약 165.7㎞), 비거리는 393피트(약 119.7m)였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로써 김하성의 홈런은 시즌 6번째 홈런을 기록했다. 지난 4일 LA 다저스전 이후 26일만에 터뜨린 홈런이다.


김하성의 활약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5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선두타자로 등장해 중전 안타를 치고 나갔다. 이어 1사 후 주릭슨 프로파의 타석 때 2루를 훔쳤고, 2사 후 매니 마차도의 홈런이 터져 홈을 밟았다.


6회말 3번째 타석에서 2루수 땅볼로 물러난 김하성은 8회말엔 볼넷을 골라나가며 3출루 경기를 완성했다. 후속타 불발로 추가 진루는 하지 못했다.


샌디에이고는 김하성의 홈런을 포함해 루크 보이트(1회2점), 에릭 호스머(4회1점), 마차도(5회2점), 호르헤 알파로(5회3점) 등 홈런포만 5개를 터뜨리며 10-1의 완승을 거뒀다.


샌디에이고는 시즌 전적 56승45패를 기록해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2위를 유지했다. 반면 미네소타는 3연패에 빠지면서 52승47패(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1위)가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