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우영우' 작가 "자폐인 가족이라면 드라마 보는데 불편했을 것"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문지원 작가가 최근 드라마를 보며 자폐인과 그 가족들이 상대적으로 박탈감을 느낀다는 의견을 남긴 것에 대해 생각을 전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 이야기를 그리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문지원 작가가 드라마를 둘러싼 자폐인 관련 이야기에 대해 입을 열었다.


2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스탠포드호텔코리아에서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이 참석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문지원 작가는 최근 드라마를 보며 자폐인과 그 가족들이 상대적으로 박탈감을 느낀다는 의견을 남긴 것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문지원 작가는 "나도 나나 내 가족, 지인이 자폐인이라면 드라마 보는 게 불편했을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ENA


그는 "쉽게 재밌다고 하지 못하고, 볼까 말까를 고민하고, 봐도 아무리 드라마가 선의와 호의로 가득 차 있고 노력한 것이 보여도 자폐인 당사자 거나 주변의 분들에게는 복잡한 심경을 전해드리는 작품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문지원 작가는 드라마가 너무 잘 돼 안 보고 싶어도 온 세상이 "우영우 우영우" 하기에 그분들이 느끼실 복잡하고 심란한 기분에 대해서는 충분히 공감한다고 전했다.


다만 이런 작품을 만들어 죄송하다는 것은 아니라는 문지원 작가는 "제가 우영우 캐릭터를 통해 의도한 바는 극단적 강점과 극단적 약점을 한 몸에 가진 인물이라는 설정이기는 했다. 드라마 속 특별히 두드러지는 빌런을 설정하지 않은 이유도 우영우의 변호사 생활에서 가장 어려운 점이 그가 가진 자폐 그 자체라고 생각해서다"라고 이야기했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문지원 작가는 드라마를 만들 때 자폐로 인해 생기는 어두움을 안 다루려고 한 것은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최대한 보여드리려 노력한 부분이 있고, 보여드리려 한 부분에 있어서도 그 장면 때문에 상처를 드릴까 봐 그 농도나 점도에 대해 고민하고 쓴 부분이 있다는 것을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사람들이 우영우란 캐릭터를 응원하고 지지하는 이유가 불쌍하고 안쓰러워서 보다는 사랑스럽고 씩씩해서 이길 바랐다는 문지원 작가는 "지적한 부분들이 충분히 담아내지 못한 잔여로 남은 것은 사실인 것 같고 작품이 가질 수밖에 없는 한계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 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신입 변호사 우영우의 대형 로펌 생존기를 그리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