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9 29℃ 인천
  • 31 31℃ 춘천
  • 27 27℃ 강릉
  • 30 30℃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31 31℃ 전주
  • 31 31℃ 광주
  • 34 34℃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 리드 부문 출전해 '세계 2위' 오른 19살 서채현

한국 스포츠클라이밍 간판 서채현이 월드컵 무대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올댓스포츠


[뉴스1] 서장원 기자 = 한국 스포츠클라이밍 간판 서채현(19·노스페이스 클라이밍팀)이 월드컵 무대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서채현은 24일(한국시간) 프랑스 브리앙송에서 개최된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9차 월드컵 리드 결선에서 41+를 기록, 42+를 기록한 안야 가른브렛(슬로베니아)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예선에서 완등하며 44+로 1위를 차지한 서채현은 준결선에서 42+를 기록, 3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서채현은 결선에서 선전했지만 가른브렛보다 홀드 1개를 덜 잡아 아쉽게 2위로 경기를 마쳤다.


경기를 마친 서채현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이번 대회 등반 때 쉬는 포인트를 놓쳐서 조금 아쉽지만 실수 없이 재미있게 등반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면서 "다음 월드컵 대회까지 한 달 정도 남았는데 열심히 준비해서 더 멋진 등반을 보여주겠다"고 다짐했다.


서채현은 오는 29일 아르코에서 개최되는 IFSC Rock Master 초청 페스티벌 대회에 참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