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피부병' 걸려 아무도 입양 안 한 강아지 안락사 직전에 데려온 여배우

배우 이승연이 피부병에 걸려 안락사 직전에 처해 있는 유기견을 입양해 선한 영향력을 끼쳤다.

인사이트Instagram 'leesyaram'


[뉴시스] 전재경 기자 = 배우 이승연이 유기견 입양 소식을 전했다.


이승연은 23일 인스타그램에 "병원에서 안락사 하려던 아이가 살아났다. 정말 무지개 다리 앞에서 유턴...파보장염 이력과 피부병까지 아무도 선뜻 키울 수 없는 상황. 어제 저녁 소식을 듣자마자 데려왔어요"라고 글을 올렸다.


이어 "밀림의 왕이 되라고 심바라 지어줬습니다. 이것도 정말 큰 인연이네요. 심바야, 이제 우리 집에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자”라며 반려견의 사진을 올렸다.


이승연은 2007년 2세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