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 22℃ 서울
  • 21 21℃ 인천
  • 20 20℃ 춘천
  • 24 24℃ 강릉
  • 22 22℃ 수원
  • 24 24℃ 청주
  • 23 23℃ 대전
  • 23 23℃ 전주
  • 25 25℃ 광주
  • 25 25℃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토요일인 오늘(23일), 전국에 최대 50mm 장맛비 쏟아진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면서 낮 최고기온이 30도에 머무를 전망이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뉴스1] 송상현 기자 = 토요일인 23일은 '큰 더위'를 뜻하는 절기상 대서(大暑)이지만 전국이 대체로 흐리면서 낮 최고기온이 30도에 머무를 전망이다. 늦은 오후부터 서해안에서 장맛비가 시작돼 전국으로 확대된다.


기상청은 이날 서해상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정체전선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겠다며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예상했다.


오전부터 흐린 가운데 전북 동부와 경상 서부 내륙에 낮 12시~오후 3시 사이 5~20㎜의 소나기가 오겠다.


장맛비는 오후 3시쯤 시작될 전망이다. 오후 3~6시 서해안에서 비가 시작돼 오후 9시~12시엔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24일까지 예상된 강수량은 경북권에 5~20㎜, 그외 전국에 10~50㎜ 가량이다.


비가 오는 곳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겠다. 가시거리가 급격히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3도, 낮 최고기온은 25~30도로 전날보다 1~2도 정도 낮을 전망이다.


주요 도시 최저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3도 △춘천 21도 △강릉 22도 △대전 22도 △대구 22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춘천 28도 △강릉 27도 △대전 29도 △대구 30도 △전주 29도 △광주 29도 △부산 27도 △제주 32도로 예상된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