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8 28℃ 인천
  • 29 29℃ 춘천
  • 27 27℃ 강릉
  • 30 30℃ 수원
  • 30 30℃ 청주
  • 31 31℃ 대전
  • 29 29℃ 전주
  • 31 31℃ 광주
  • 33 33℃ 대구
  • 30 30℃ 부산
  • 32 32℃ 제주

"네 성적으로 취업 못하는게 비리"...낙하산으로 욕먹는 박은빈 쉴드쳐준 '우영우' 하윤경 (영상)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최수연(하윤경 분)이 부정 취업으로 위축된 우영우(박은빈 분)의 기를 살려줬다.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최수연(하윤경 분)이 부정 취업으로 욕 먹는 우영우(박은빈 분)를 대신해 목소리를 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는 권민우(주종혁 분)가 우영우의 '낙하산' 취업을 폭로하면서 직원들의 눈총을 받는 우영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권민우는 우영우의 아버지 우광호(전배수 분)가 한바다 대표 한선영(백지원 분)과 로스쿨 선후배 사이라는 걸 알게 됐다.


권민우는 우영우의 부정 취업을 강력하게 확신했고, 한바다 블라인드 게시판에 "아버지의 부정한 청탁이 없었다면 과연 그 신입 변호사는 한바다에 입사할 수 있었을까"라며 취업 비리 폭로글을 올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다음날 우영우는 영문도 모른 채 출근과 동시에 직원들의 따가운 눈총을 받게 됐다.


이 모든 과정을 지켜본 최수연은 잔뜩 기가 죽어 있는 우영우를 찾아가 일부러 다른 직원들이 다 들리게 큰 소리로 화를 냈다.


최수연은 "서울대 로스쿨에서 성적 좋은 애들은 다 대형 로펌으로 인턴 나가서 졸업 전에 입사확정 받아. 근데 너만, 정작 학교에서 맨날 1등하던 너만 아무 데도 못 갔어. 그게 불공평하다는 거 다들 알았지만 그냥 자기 일 아니니까 모르는 척 가만 있었을 뿐이야. 나도 그랬고"라고 말했다. 


우영우는 "아무래도 나한테는 자폐가 있으니까"라며 소심하게 반응했고, 최수연은 "장애인 차별은 법으로 금지돼 있어. 네 성적으로 아무 데도 못 가는 게 차별이고 부정이고 비리야. 늦게라도 입사를 한 게 당연한 거라고"라고 소리치며 권민우를 노려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그러면서 최수연은 "이거 권민우 변호사가 쓴 거 같아. 그러니까 단둘이 있을 때 뒤통수를 한대 쳐. 명치를 세게 때리든가"라고 조언했다. 


우영우를 향한 최수연의 애정 어린 마음을 엿볼 수 있는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최수연은 로스쿨 시절부터 동기였던 우영우를 잘 챙겨줬다. 우영우 역시 이를 잘 알고 있었다.


우영우는 최수연에게 "너는 나한테 강의실 위치와 휴강 정보와 바뀐 시험 범위를 알려주고 동기들이 날 놀리거나 속이거나 따돌리지 못하게 하려고 노력해"라고 말하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우영우는 "지금도 너는 내 물병을 열어주고 다음에 구내식당에 또 김밥이 나오면 나한테 알려 주겠다고 해. 너는 밝고 따듯하고 착하고 다정한 사람이야. 너는 '봄날의 햇살' 최수연이야"라고 별명을 지어줬다.


네이버 TV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