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 전해들은 尹대통령 "GTX 공사 최대한 당겨라"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의 조기 완공과 심야 택시난 해소 대책, 임대차 3법과 관련한 전월세 시장 안정화 등을 국토교통부에 지시했다.

인사이트18일 오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으로부터 독대 형식의 업무보고를 받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 / 뉴스1


[뉴스1] 김일창 기자,유새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의 조기 완공과 심야 택시난 해소 대책, 임대차 3법과 관련한 전월세 시장 안정화 등을 국토교통부에 지시했다.


강인선 대통령실 대변인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룸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 대통령은 지방성장 거점과 교통망으로 균형발전을 이끌어달라고 하면서, 특히 GTX 등 교통망 확충을 통해 출퇴근 불편을 해소해달라고 강조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대통령실에서 약 1시간30분간 업무보고에 나선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기자들과 질의응답에서 윤 대통령이 최근 화제가 된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와 관련한 메시지도 보고받았다고 전했다.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는 경기도에 거주하는 삼남매가 서울로 출퇴근하는 일상을 그린 드라마다.


원 장관은 "윤 대통령은 GTX A는 개통일자를 최대한 당기라고 했다"며 "B와 C 노선은 진행중이고, D-E-F 노선도 임기내 예비타당성(예타) 통과까지 할 수 있는데 대통령이 너무 느리다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하루하루 출퇴근에 시달리는 수도권 국민들의 절박함을 봤을 때 1, 2년 당길 수 있는 것은 최대한 당기고 다른 부처가 적극 협조해달라고 강력하게 지시했다"며 "(부처에) 들어가서 GTX를 최대한 앞당딜 수 있는 스케줄을 다시 좀 짜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또한 "윤 대통령은 민생 안정의 핵심은 주거 안정으로 주거 복지를 최우선 과제로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고 전했다.


원 장관은 이에 대해 "윤 대통령은 오는 8월 임대차 3법 시행 2주년을 맞아 갱신이 더는 안 되는 임대차 거래가 나오기 때문에 가격 불안이나 매물 부족 등에 대해 상세히 질문했다"며 "임대시장, 전월세 문제에 대해 각별히 챙겨달라고, 문제가 있다면 대통령실에 적극 보고하고 업무에 협조하라는 지시가 있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심야 택시난에 대한 적극적인 대책도 주문했다. 원 장관은 "윤 대통령은 국토부가 과도한 규제 권한을 가지고 정치화되고, 이해관계자들의 목소리나 집단행동에 일반 대중교통 이용자인 국민들이 볼모가 돼있는 건 아닌지 검토하라고 당부했다"며 "국민 편의와 부담을 최소화하는 방향에서 해법을 내라고 강력 지시해서, 관계부처와 지자체가 협의해서 조만간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원 장관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관련해 "본연의 임무에 대해 사명감을 갖고 제대로 하고 있는지, 뒷받침할 경영체계를 합리적으로 갖추고 있는지, 기득권과 내부자 거래에 준하는 내용들의 도덕적 해이가 없는 지에 대해 국토부가 개혁의 선두부처가 되어 달라"고 했다.


윤 대통령은 이밖에 건설 현장의 안전 문제에 대해 각별히 챙겨달라고 원 장관에게 주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