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일주일 만에 400만 관객 돌파하자 손편지 남긴 '범죄도시2' 배우들

인사이트ABO엔터테인먼트


[뉴스1] 정유진 기자 =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가 개봉 7일째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범죄도시2'는 24일 오후 12시45분,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 기준 누적 관객수 400만을 돌파했다. 이는 2020년부터 2022년 개봉작을 통틀어 가장 빠른 속도다.


이 영화는 앞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2021)이 개봉 11일째,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2022)가 개봉 9일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2020)가 개봉 18일째 돌파한 기록을 모두 뛰어넘었다. 


'백두산'(2019) 이후 500만 이상 돌파 흥행 한국영화가 없었던 만큼, '범죄도시2'의 흥행 기록은 한국영화 및 극장가의 가뭄 끝 단비다.


인사이트ABO엔터테인먼트


400만 관객 돌파 흥행 신기록을 쓴 영화 '범죄도시2'팀은 응원해준 관객들을 향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마동석, 손석구, 최귀화, 박지환, 허동원, 하준, 정재광, 김찬형, 차우진 등 주요 배우들이 손편지를 직접 작성해 인증샷을 보내온 것.


‘괴물형사’ 마석도 역으로 변신한 마동석은 압도적인 비주얼과 함께 "400만 돌파 감사합니다"라고 인사를 전했고 '최강 빌런' 강해상 역으로 폭발적인 반응을 모으고 있는 손석구 역시 "'범죄도시2' 400만! 관객 여러분 한 분 한 분 모두 4랑합니다"라며 센스 있는 감사인사를 전해왔다.


이어 전일만 역의 최귀화와 장이수 역의 박지환 역시 "400만이라니! 500만, 600만 나만 따라와~" "400만 돌파 정말 감사합니다"라며 극장을 찾아준 400만 명의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고마움을 표했다. 


인사이트ABO엔터테인먼트


이어 금천서 강력반으로 돌아온 오동균 역의 허동원과 강홍석 역의 하준 그리고 김상훈 역의 정재광까지 "400만 돌파! 뜨거운 사랑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는 감사 메시지를 보냈다. 


또한 영화의 신스틸러를 담당한 장순철 역의 김찬형과 최용기 역의 차우진 역시 "400만 돌파 감사합니다!"라며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화답했다.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전국 극장에서 절찬상영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