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3 23℃ 서울
  • 23 23℃ 인천
  • 21 21℃ 춘천
  • 24 24℃ 강릉
  • 23 23℃ 수원
  • 23 23℃ 청주
  • 23 23℃ 대전
  • 23 23℃ 전주
  • 25 25℃ 광주
  • 25 25℃ 대구
  • 26 26℃ 부산
  • 27 27℃ 제주

거리유세 중 욕하는 시민 쫓아가 "욕하는 건 범죄, 채증하고 있으니 조심하라" 경고한 이재명 (영상)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이 유세 도중 시민과 시비가 붙었다.

인사이트YouTube '이재명'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대위원장이 유세 도중 시민과 시비가 붙었다.


지난 18일 이 위원장은 임학동 상가 일대를 돌아다니며 자영업자, 시민들과 인사를 나눴다.


계양구 길거리에서 유세를 하는 도중 지나가는 차량에 탄 한 시민이 창문을 내리고 욕설을 내뱉었다.


당시 해당 차량은 좁은 골목에서 이 위원장의 유세단에 막혀 서행 중이었다.


인사이트YouTube '이재명'


이 위원장은 해당 차량을 손으로 두드리면서 쫓아가 "욕하는 건 범죄행위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다 채증하고 있으니까 조심하시라. 싫어하든 좋아하든 욕하는 건 안 된다"라고 말한 후 자리를 벗어났다.


그 뒤로 지지자들도 "영상 찍었어요" 등의 말을 던지고 지나갔다.


이 위원장은 앞서도 유세 도중 "계양이 호구냐"면서 항의하는 시민을 만나 한차례 곤욕을 겪었다. 당시 이 위원장은 "놔두세요. 하고 싶은 얘기하세요"라고 대응했다.


인사이트YouTube '이재명'


한편 박민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해당 영상을 공유하며 "이번엔 '스트리트 파이팅'인가요"라고 비판했다.


그는 "욕하는 게 범죄라는 사실을 그렇게 잘 아시는 분이 어쩌자고 형수님께는 그런 상스러운 욕설을 내뱉으셨습니까"라고 지적했다.


이어 "성남시장 시절부터 민원을 제기하는 시민들과 싸우는 게 일상이셨던 걸로 아는데, 국민들께서 '그 버릇 어디 가나' 혀를 차시겠다"라며 "유권자와 투닥이며 감정싸움이나 하시는 모습이 한편 짠하기도 하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만큼 초조하시다는 의미겠지만 그래도 조금은 뒤를 생각하면서 행동하시라"라고 덧붙였다.


YouTube '이재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