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5 25℃ 인천
  • 29 29℃ 춘천
  • 29 29℃ 강릉
  • 30 30℃ 수원
  • 28 28℃ 청주
  • 28 28℃ 대전
  • 26 26℃ 전주
  • 25 25℃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이종섭 국방장관 취임 후 첫 마디 "北 직접 도발 시 즉각 대응"

이종섭 국방장관이 북한의 도발에 단호한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이종섭 국방장관이 북한의 도발에 단호한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취임사에서 이 장관은 "북한이 전술적 도발을 자행한다면 자위권 차원에서 단호하게 대응토록 할 것"이라며 "아울러 한국형 3축 체계의 능력을 획기적으로 강화해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우리가 처한 현재의 안보 상황은 매우 엄중하다"라며 "미국과 중국의 전략적 경쟁이 지속되는 가운데 북한은 핵과 미사일 능력을 고도화하면서 한반도는 물론 역내 안보 질서를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다"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한미 군사 동맹의 결속력을 높이고 우방국과의 상호 호혜적인 국방 협력을 확대하겠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뉴시스


이 장관은 전군 주요직위자회의를 열어 북한군 동향과 군의 대비태세를 점검하면서도 단호한 대응을 강조했다.


회의에서 이 장관은 "북한의 미사일 위협 고도화와 핵실험 가능성 등 한반도 안보 상황이 매우 엄중하다"라며 "북한이 직접적 도발을 자행한다면 자위권 차원에서 단호하고 즉각적으로 대응하라"라고 지시했다.


이날 회의에는 국방부·합동참모본부 주요 관계자와 육·해·공군 본부, 작전사령부급 이상 부대 지휘관들이 참석했다.


한편 이 장관은 공군작전사령부와 미사일방어사령부를 방문해 항공 및 미사일 방어 작전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인사이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