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1 21℃ 인천
  • 26 26℃ 춘천
  • 24 24℃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5 25℃ 광주
  • 26 26℃ 대구
  • 24 24℃ 부산
  • 23 23℃ 제주

국민의힘, 음주운전‧무면허 전과3범 여성후보 공천 논란

음주운전과 무면허 전력이 있는 김지수 국민의힘 구의원 후보가 강서구 사 선거구에 단수공천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중앙선거관리위원회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음주운전과 무면허 전력이 있는 김지수 국민의힘 구의원 후보가 강서구 사 선거구에 단수공천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의힘이 투명한 공천을 약속한 것과는 다른 결과라는 비판이 나온다.


9일 쿠키뉴스에 따르면 국민의힘은 지난 3월 15일 시도당위원장 회의를 열어 6월 지방선거 공천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윤석열 정부의 인사 철학인 실력 있는 사람을 기반으로 한 공천을 하기로 약속했으며 특히 국민 정서와 상식에 부합하는 공천을 위해 더욱 엄격하고 철저한 검증을 거친 투명한 공천을 약속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하지만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서울지역 후보자 확정 결과 2차에 김지수 후보자가 강서구 사 선거구에 단수 공천 된 것이 확인됐다.


김 후보자는 지난 2017년 음주운전으로 인한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500만원 처벌을 받았다.


2018년에는 무면허 운전을 해 벌금 100만원, 2020년에는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을 처분 받았다.


이와 관련해 쿠키뉴스 측은 김 후보자 측에 연락을 취했지만 응답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