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찬희·휘영, 방역수칙 어기고 논현동 홀덤펍서 '심야 생일파티'

인사이트왼쪽부터 'SF9' 휘영, 찬희 / 뉴시스


[뉴시스] 이재훈 기자 = 그룹 'SF9' 멤버 휘영·찬희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위반해 경찰에 적발됐다. 


27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가요계 등에 따르면, 휘영·찬희는 지난 18일 오전 1시께 지인과의 모임으로 서울 지역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위반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FNC는 "휘영, 찬희는 모든 일정이 끝난 밤 찬희의 생일을 맞아 지인의 연락을 받고 논현동의 홀덤펍을 찾았으며, 이 과정에서 방역 수칙 위반 단속으로 조사를 받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휘영, 찬희는 부주의하고 지탄받아 마땅할 만한 행동을 한 것이 분명하며, 팬분들은 물론 대중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자책하고 있으며 깊이 반성하고 후회하고 있다"고 전했다.


FNC 관계자는 "당사 역시 소속 아티스트의 관리에 소홀했던 점에 대해 변명의 여지 없이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이와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와 대책 마련을 하겠다"면서 "이번 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고, 실망시켜드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일일 확진자가 1만명을 넘어서는 등 최근 코로나19 확신세가 거세지면서 가요계에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인기 그룹 아이돌 멤버들 사이에서도 대거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