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약 먹고 2년 만에 '정수리 머리숱' 풍성해진 개그맨

인사이트Instagram 'kim_si_duck'


[뉴스1] 김학진 기자 = 개그맨 김시덕이 탈모 치료에 성공한 근황을 전했다.


김시덕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토리에 탈모약 올렸다가 많은 탈모인들의 질문 DM을 받고 #내돈내산 #탈모 후기를 올리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김시덕은 "정수리 날아가길래, '나도 시작돼버렸네' 하면서 약 1년 정도 먹으면서 조금씩 떠난 정수리가 되돌아오기 시작했습니다"라고 탈모약 복용 후기를 전했다.


이어 "그런데 (머리) 기름기도 날려 버려서 두피가 너무 건조해져서 약 교체 후 많이 회복했습니다. 요즘은 카피약도 많이 나와 탈모약도 한 달 치 만원 정도밖에 안 해서 카피약으로 교환~ 2년의 시간으로 거의 다 회복했습니다. 하지만 약 끊으면 다시 빠져요. 하루라도 일찍 시작하세요"라고 자세히 설명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im_si_duck'


그러면서 "지구는 어벤져스가 지키고 우리는 가정의 평화와 머리카락은 지켜야죠 #부작용 1.8% 라는데 주변인들 보니 거의 다 오네요"라고 유쾌하게 말했다.


이날 김시덕은 자신의 1년 전 두피 상태와 최근의 모습을 비교한 사진을 게재해 변화된 모습을 보여줬다. 휑했던 정수리에 빼곡하게 채워진 머리숱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헤어. 지지말자", "어떤 부작용이 있나요?", "저도 이마가 넓어지고 있어요. 지금 당장 병원으로 갑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시덕은 KBS 16기 공채로 개그콘서트에서 '생활사투리', '골목대장 마빡이' 등의 코너로 큰 인기를 끌었다. 그는 지난 2008년 5월, 6년 동안 교제한 두 살 연하 임은경씨와 결혼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