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 집으로 찾아가 둔기로 폭행한 20대 남성 구속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아동성폭행범 조두순(69) 집에 침입해 둔기로 조씨의 머리를 가격한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18일 오후 경찰은 폭행 피의자 A씨(20대)를 구속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전날 주거침입, 특수상해 등 혐의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8시 47분쯤 안산시 단원구 조씨 집에 침입해 둔기로 조씨의 머리를 내리쳐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뉴시스 


조씨는 얼굴과 머리 등 3곳을 가격당했으나, 빗겨맞으며 큰 부상을 입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조씨 아내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그는 진술에서 "조씨가 범한 성범죄에 분노감을 느껴 그랬다"고 폭행 이유를 밝혔다.


또한 "조씨가 둔기를 먼저 들어 이를 빼앗았다"는 취지로 진술한 바 있다. 


인사이트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