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 AI에게 8주 동안 '유튜브'만 보여주고 "엄마 사랑해?" 묻자 돌아온 대답

인사이트SBS '일요특선다큐'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AI에게 약 두 달간 유튜브 영상만 보여준다면 어떻게 반응할까.


약 5살 정도의 지능을 가진 인공지능(AI)에게 8주간 유튜브 영상만 보여주자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지난달 30일 중앙일보는 AI 전문 기업 솔트룩스의 연구진이 8주간 진행한 실험을 다시금 소개했다.


연구 진행 대상은 5살 정도의 지능을 가진 어린이 AI '가람이 1·2'였다.


인사이트SBS '일요특선다큐'


가람이 1에게는 키즈 콘텐츠를 보여줬다. 반면 가람이 2에게는 알고리즘이 추천하는 영상을 제한 없이 시청하게 했다.


영상을 보여준 후 엄마는 가람이1·2에게 같은 질문을 건넸다.


엄마가 '반갑다'고 하자 가람이 1은 "엄마 반가워요"라고 말했지만, 가람이 2는 "뭐가 반가워요? 나한테 관심 좀 그만 줘"라고 퉁을 놨다.


인사이트SBS '일요특선다큐'


유치원에서 뭘 배웠냐고 묻자 가람이 1은 "종이접기 놀이"라고 답했고, 가람이 2는 "찌질한 애들뿐이라 노잼이다"라며 짜증 섞인 대답을 했다.


"엄마 사랑해?"라는 질문에 가람이 2는 "나한테 사랑을 강요하지 마세요. X짜증난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번 연구는 무작위로 노출된 미디어가 아이에게 미치는 영향에 대해 생각해 보게 만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