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소식에 말없이 눈물 흘린 전두환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전두환씨가 노태우 전 대통령 사망 소식에 눈물을 흘린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최근 건강이 악화된 전씨는 조문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26일 KBS는 전두환 씨 측 민정기 전 청와대 공보비서관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민 전 비서관은 "오늘 이순자 여사와 통화를 했는데, 전 전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의 사망 소식을 듣고 별말 없이 눈물을 흘렸다고 하더라"라고 했다.


인사이트뉴시스


다만 민 전 비서관은 전씨가 거동이 어려워 빈소에 조문을 가기는 힘들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전씨는 혈액암의 일종인 '다발 골수증' 진단을 받아 약물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노 전 대통령과 전씨는 육군사관학교 생도 출신으로 1952년부터 연을 맺었다.


이들은 '하나회' 결성에 앞장 섰고, 1979년 12·12 군사반란을 주도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