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5일) 뇌에 휴식주는 '멍때리기 대회' 열린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강대한 기자 = 경남관광재단은 25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함양 상림공원에서 '2021 경남 웰니스 멍때리기 대회'를 개최한다.


9~10월은 '경남 웰니스 관광의 달'이며, 이를 알리기 위해 멍때리기 대회의 창시자 '웁쓰양컴퍼니'와 함께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연계행사로 대회를 준비했다.


멍때리기 대회는 2014년 서울대회를 시작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2020년을 제외하고 매년 열렸으며, 경남에서는 처음이다.


숨가쁘게 바쁜 현대인의 뇌를 쉬게 하자는 웰니스적 의미로 이번 대회를 마련했다는 설명이다.


대회방식은 일반시민들도 평가에 참여하는 참여형 이벤트로 90분 동안 진행되며, 평가항목은 '기술점수'와 '예술점수' 두 가지다.


기술점수는 10~15분마다 심박수를 재는 것으로 안정적이고 편안한 심박수를 가진 참가자가 고득점을 얻을 수 있으며, 예술점수는 대회를 지켜보는 관객들이 멍때리기를 가장 잘하는 것처럼 보이는 사람에게 스티커를 붙여 평가한다.


누리집을 통해 사전 참가신청을 한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다양한 연령대와 직업군을 가진 참가자들로 구성되었으며, 참가신청 이유가 인상적인 신청자들을 뽑았다.


경남관광재단 정연두 사무국장은 "앞으로도 이색대회 개최 등 경남 웰니스 관광지에 활력을 불어넣어 다양한 문화를 보다 쉽게 즐길 수 있도록 문화의 장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