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 교제했는데 싱글인척?"...박수홍, '미우새' 거짓 방송 논란 직접 해명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뉴시스] 백승훈 기자 = 28일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힌 개그맨 박수홍이 '미우새' 거짓 콘셉트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30일 박수홍은 인스타그램에 "아내와 2018년 12월 소개로 만나 변한 해의 수가 4년이지만 디데이로 보면 972일 2년 7개월이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앞서 박수홍은 2018년 12월 지인의 주선으로 아내를 만났다며, 4년간 자신의 곁을 지켜줬다고 밝힌바 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미운우리새끼'에 싱글남으로 출연한 시기와 연애 시기가 겹친다며 '거짓 방송'을 지적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은 "아내와는 2020년부터 진지하게 결혼에 대한 생각을 나누게 됐다. 그래서 그쯤 미우새에서 제 모습을 자주 보기가 어려우셨을 것"이라면서 "미우새 제작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길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아내를 만나기 전 미우새에 비쳤던 저의 모습으로 인하여 시청자분들의 오해가 없으셨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부족하고 모자란 사람이지만 노력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고 글을 마쳤다.


박수홍은 친형과 법적 분쟁으로 '미운 우리 새끼'에서 하차했다.


인사이트Instagram 'park_soohong'


박수홍은 지난 4월 매니저인 친형이 30년간 수익을 횡령했다고 폭로해 충격을 안겼다.


이어 친형은 형제의 갈등은 1993년생 여자친구가 생기면서 시작됐다고 다시 폭로하면서 여자친구의 존재가 드러났다.


박수홍은 지난 28일 23세 연하인 여자친구와 혼인신고를 마쳤다고 발표해 동료 연예인들의 축하와 응원을 받았다.


인사이트Instagram 'park_soohong'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