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30일)도 전국에 역대급 '불바다 더위' 이어진다…"최고 36도"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뉴스1] 김진 기자 = 금요일인 30일 전국 기온이 35도 안팎으로 오르며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일부 지역에서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일본 규슈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든다며 이렇게 예보했다.


강원 내륙·산지와 충북·경북 북부는 오후부터 저녁 사이 5~40㎜의 소나기가 내릴 전망이다.


제주도는 오후부터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게 된다.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후부터 31일까지 10~40㎜의 비가 내리겠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29~36도로 전망된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5도, 대전 26도, 대구 24도, 부산 25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제주 25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5도, 인천 32도, 춘천 36도, 강릉 34도, 대전 34도, 대구 35도, 부산 31도, 전주 34도, 광주 32도 , 제주 32도로 예상된다.


일부 내륙 지역에는 이날 오전까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겠다. 특히 강이나 호수, 골짜기 인접 지역은 짙은 안개가 낄 수 있어 교통안전에 주의가 당부된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동해안은 이날 오후까지 너울 유입으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을 수 있어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 중부 바깥 먼바다는 바람이 시속 35~50㎞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5m로 높게 일겠다. 서해 중부 안쪽 먼바다에도 바람이 시속 20~40㎞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3m로 높게 있 수 있다.


특히 제주도 남부 해안은 해수가 좁은 폭을 통해 바다로 빠르게 빠져나가는 이안류 현상이 발생할 수 있어 피서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