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찾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16살'된 윤민수 아들 윤후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elliemj_kim'


[뉴스1] 안태현 기자 = 윤민수 아들 윤후의 '훈남' 분위기 근황이 공개됐다.


윤민수의 아내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 큰 것 같지만 애니메이션(만화영화) 볼 때마다 심장이 뜨거워진다고 말하는 아직 원숭이, 윤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maurice_yun'


사진 속에는 윤후가 자신의 방에서 책상 앞에 앉아 핸드폰을 만지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살이 홀쭉하게 빠지고 훈남의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윤후의 비주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윤후는 지난 2013년 윤민수와 함께 MBC '아빠 어디가'에 함께 출연, 착한 심성과 귀여운 매력으로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인사이트MBC '일밤 - 아빠! 어디가?'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