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출마선언 듣자마자 이준석 대표가 페북에 올린 글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유새슬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권 출마선언을 한 29일 "정권교체를 바라는 다수 국민과 생각이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확인했다"며 "많은 국민은 만족감을 느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 전 총장의 출마선언을 "훌륭한 연설"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누구를 위해 정치를 하는지가 담겨있다"며 "젊은 세대가 배척하는 애매모호한 화법이 아니라 직설적이고 구체적인 화법이 인상적"이라고 했다.


이 대표는 기자들과 만나서는 "굉장히 언어가 정제돼있고 고민이 녹아있는 연설이었다"면서 "혹자들은 질의응답 과정에서 다소 미숙함이 드러났던 것을 지적하려 했겠지만 정치를 처음 시작하는 윤 전 총장이 처음 경험하는 거라 쉽게 평가절하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라고 감쌌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29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페이스북에 올린 글 


이 대표는 "많은 국민은 정권교체를 바라는 국민과 윤 전 총장의 뜻이 상당부분 일치함을 확인하는 것에서 만족감을 느꼈을 것"이라고도 했다.


이어 "장모에 대한 1심이 7월초에 있는 것으로 아는데 그럼에도 29일에 기자회견을 열었다는 것은 상당한 자신감이 있다는 것 아니겠나"라며 "고독한 결단과 고민의 시간이 끝났다고 느꼈다. 앞으로 전격적이고 속도감 있는 행보로 국민 눈높이에 맞추지 않을까 기대한다"고도 했다.


앞서 윤 전 총장은 이날 오후 서울 서초구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다수결이면 모든 일이 된다는 철학에 동의할 수 없다. 그렇기 때문에 국민의힘과는 정치철학 면에서 생각을 같이 한다"고 말했다.


이날 정진석·권성동·정점식 의원 등 국민의힘 의원 20여명도 참석해 윤 전 총장을 응원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