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8일) 출근 시간대 수도권에 '비' 내려 우산 꼭 챙겨야 한다…"최고 기온은 33도"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뉴시스] 정유선 기자 = 화요일인 오는 8일은 체감기온이 32도까지 올라가는 등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서울·인천·경기북부·강원도엔 한때 약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7일 기상청은 "내일은 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올라가겠다"고 예보했다.


중부지방과 경북권 하늘엔 구름이 많겠다. 그 밖의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대체로 맑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북쪽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서울·인천·경기북부·강원도엔 이날 밤 9시~내일 아침 9시 사이에 약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내일 오전 예상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북부·강원도 1㎜며, 오후 경기북부엔 5㎜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6~21도, 낮 최고기온은 22~33도(체감온도 23~32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18도, 수원 17도, 춘천 18도, 대관령 14도, 강릉 19도, 청주 19도, 대전 19도, 전주 19도, 광주 19도, 대구 20도, 부산 20도, 제주 19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5도, 수원 29도, 춘천 28도, 대관령 22도, 강릉 24도, 청주 30도, 대전 31도, 전주 32도, 광주 33도, 대구 33도, 부산 26도, 제주 29도다.


미세먼지는 경기남부·대구·울산에서 '나쁨'을 기록하겠다.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