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달라진다"...더웠던 오늘과 전혀 다른 내일(23일) 날씨 상황

인사이트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뉴스1] 한상희 기자 = 금요일인 23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중부지방에도 가끔 빗방울이 떨어질 수 있다. 비가 내리면서 때 이른 더위는 물러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서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오후부터 차차 벗어난다고 22일 예보했다.


기압골의 영향으로 이날 새벽부터 아침 사이 전라권과 제주도에 비가 오는 곳이 있고, 중부지방과 경상권 서부에는 새벽부터 낮 사이에 가끔 빗방울이 떨어질 수 있다. 예상강수량은 전라권·제주도·서해5도 5㎜ 미만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1~16도, 낮 최고기온은 15~24도로 예상된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20도 내외, 동해안과 강원 산지는 15도 내외로 전날(18~28도)보다 3~4도 낮지만 평년수준의 따뜻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지역별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5도 △춘천 13도 △강릉 13도 △대전 13도 △대구 14도 △부산 15도 △전주 16도 △광주 15도 △제주 17도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1도 △춘천 21도 △강릉 16도 △대전 22도 △대구 20도 △부산 19도 △전주 24도 △광주 23도 △제주 22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와 남해 앞바다에서 0.5~2m, 동해 앞바다에서 0.5~3m로 일고 서해 먼바다와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4m, 동해 먼바다 최고 3m로 전망된다.


서해 남부 먼바다와 남해상, 제주도 앞바다는 오전부터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강원 동해안은 22일 밤부터 23일 아침 사이 해상에서 바다 안개가 유입돼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낄 수 있다. 동해 중부해상, 서해 먼바다와 남해 서부해상, 제주도 해상에도 23일 아침까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해상 안전사고에 주의가 필요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