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초상화 보고 찐으로 놀리며 '장꾸미' 뽐낸 윤스테이 이서진X최우식

인사이트tvN '윤스테이'


[뉴스1] 박하나 기자 = '윤스테이' 이서진과 최우식이 정유미의 초상화로 폭소를 유발했다.

26일 오후 9시에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에서는 본격적으로 겨울 영업을 시작하는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 최우식의 모습이 담겼다.

지난 주, 제이슨 신부님이 직원들의 초상화를 선물로 보내왔다. 이에 유난히 강렬한 느낌으로 시선을 모은 정유미의 초상화가 전 직원의 화두에 올랐다.


직원들이 새참으로 함께 라면을 먹으며 홀에 모이자 최우식은 정유미의 시선에 정유미 초상화를 가져다 놓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스테이'


자신의 초상화를 보고 놀란 정유미는 윤여정에게 "왜 뭐라고 안 해주세요"라고 하소연하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에 이서진은 "선생님도 좋아하시더라"라고 너스레를 떨며 "셰프 궁금하다고 하면 그림을 가져다줘라"라고 덧붙여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tvN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는 깊은 세월과 자연이 어우러진 한옥에서 정갈한 한식을 맛보고, 다채로운 즐거움과 고택의 낭만을 느끼며 오롯한 쉼을 전달하는 한옥 체험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