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고 호소하던 택배기사 차량서 숨진 채 발견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시스] 이기상 기자, 신재현 수습기자 = 서울 구로구에서 한 택배기사가 자신이 몰던 택배 차량에서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성은 최근 주변에 경제적 어려움을 토로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2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구로경찰서는 전날 오전 7시40분께 택배기사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A씨는 자택 인근에 주차된 자신의 택배 차량 안에서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최근 주변 사람들에게 경제적 어려움을 토로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2일 밤에는 직장 동료에게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문자메시지도 보낸 것으로 조사됐다.


다만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과중한 택배 업무 등에 대한 과로나 스트레스를 호소하지는 않았던 것으로 보인다.


현재까지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으며, 경찰은 A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