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김지원 사이 너무 좋아 "연애하나 걱정됐다" 고백한 드라마 PD

인사이트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뉴시스] 이현주 기자 = '도시남녀의 사랑법' 박신우 감독이 주연배우 지창욱, 김지원에 대해 "연애하는 것 아닌가 걱정될 정도"라며 케미를 자신했다.


박 감독은 22일 오후 진행된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두 배우의 호흡에 대해 이같이 전했다.


그는 "둘이 정말 친하고 사이가 너무 좋다. 수식어가 필요없을 정도"라며 "처음엔 너무 닮았나 싶은, 남매같은 느낌이 있어서 좀 걱정됐다. 그런데 막상 해보니 연애하는 것 아닌가 걱정될 정도"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인사이트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이어 "둘 다 프로페셔널해서 일할 때는 자기들 친한 거랑 상관없이 경쟁하듯 해서 감독으로서 좋았다"며 "배우로도, 사람으로도 케미가 뛰어나다. 득을 엄청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복잡한 도시 속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이날 오후 5시 카카오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