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때문에 임신 못할까봐 걱정했는데 '난소 나이 25살' 결과에 울컥한 '37살' 류이서 (영상)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뉴스1] 박하나 기자 = '동상이몽2' 전진, 류이서 부부가 산부인과를 방문했다.


30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전진, 류이서 부부의 일상이 담겼다.


류이서는 최근 속이 더부룩하고, 피곤하고 졸린다고 털어놔 모두를 걱정하게 했다. 이에 전진은 임신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임신테스트기를 사 오겠다고 자청했다. 


전진은 약국으로 달려가 아내의 상태를 보고하고 임신테스트기와 함께 임신이 아닐 경우를 대비해 다른 약들을 구매했다. 테스트기 사용을 앞두고 긴장하는 류이서의 모습에 전진은 "아기 이름은 뭐로 지을꺼야?"라고 너스레를 떨며 웃음을 더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그러나 임신테스트기 결과 '비임신'이었다. 두 사람은 "준비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라고 아쉬움을 달랬고, 전진은 결혼 전 정자를 냉동한 사실을 밝히며 앞으로의 건강한 임신을 다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건강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산부인과를 향했다. 류이서는 6개월 전 자궁내막종 3㎝ 진단을 받았다고 고백하며 상담을 받았다. 내막종이 임신을 방해할 수도 있다는 말에 자궁내막증 재검사를 비롯한 다양한 검사를 했다.


난소기능검사 결과 만 37세인 류이서의 난소 나이가 25세인 것으로 밝혀져 놀라움을 안겼다. 평소 걱정이 많았던 류이서는 안도한 듯 눈시울을 붉히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난자 수는 충분하다는 말에 두 사람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어 의사는 자궁내막증 검사에 대해 내막종 크기가 자라 치료가 필요한 상태라고 진단했고, 이에 류이서는 시술을 위해 정밀진단에 들어갔다. 


정밀진단 결과 내막종 3개가 발견돼 바로 시술에 들어갔다. 전진은 시술이 끝나 회복실에 누운 류이서를 다독이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남자'와 '여자' 입장에서 바라보고, 운명의 반쪽을 만난다는 것의 의미와 두 사람이 함께 사는 것의 가치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Naver TV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