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은X김민주X비투비X에스파···" 오늘(30일) 대거 코로나19 검사

인사이트뉴스1


[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업텐션의 비토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함께 음악 방송에 출연한 가수들과 방송국 스태프들이 대거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30일 뉴스1 취재 결과, 비토를 포함한 업테션 멤버들은 지난 28일 MBC '쇼! 음악중심' 및 29일 SBS '인기가요' 등에 출연했다. 이 프로그램에 함께 나섰던 가수 나띠, 노라조, 우즈, 아이즈원 민주, 비투비 포유, 스테이씨, 에이프릴 이나은 등 가수들은 이날 대거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밖에도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인 에스파, NCT U 등 가수들도 동선을 파악한 후 검사 를 받을 계획이다.


'쇼! 음악중심' 측은 이날 뉴스1에 ""출연자 확진 소식을 들은 두 동선을 파악하고 방역을 진행했다"며 "스태프들 가운데 밀접 접촉자를 파악한 뒤 검사 진행 및 재택 근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주 방송 여부에 대해서는 "아직 편성에 대해서 논의한 바 없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인사이트Twitter 'MBC_entertain'


인사이트Facebook 'APRIL.DSPmedia'


'인기가요' 측 역시 "'인기가요' 전 출연자, 스태프에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알렸고 CCTV 영상 등을 확보해 모든 동선 및 밀접 접촉자 파악 작업 중"이라고 했다. 이와 함께 관련 스태프들에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알리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이날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공식입장을 내고 "업텐션 비토가 코로나19 양성 판성을 받았다"며 "비토는 29일 스케줄 종료 후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통보받아 검사를 받았고, 30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티오피미디어는 "비토와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방역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업텐션은 향후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며 당사는 아티스트 관리 및 향후 코로나19 위생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방송활동을 진행하게 되어 방송 관계자 및 관련 스태프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업텐션은 지난 9월 아홉 번째 미니앨범 '라이트 업'(Light UP)을 발매한 뒤 최근까지 활동 중이었다. 


인사이트Facebook 'BTOBofficial'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