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X주지훈이 붕괴 직전 공항대교서 탈출하는 역대급 재난영화 '사일런스'

인사이트tvN '나의 아저씨'


[뉴시스] 김지은 기자 = 영화 '사일런스'(가제)에 이선균과 주지훈이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29일 '사일런스'의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하고 다음 달 첫 촬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사일런스'는 짙은 안개 속 붕괴 직전의 공항대교에 고립된 사람들이 예기치 못한 위협으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재난 영화다.


인사이트SBS '하이에나'


인사이트영화 '미옥'


이선균이 딸과 함께 재난 상황에 맞닥뜨린 차정원 역을, 주지훈이 도로 주변을 배회하며 일거리를 찾는 렉카 기사 ‘조박’ 역을 맡았다.


김희원, 문성근, 예수정, 김태우, 박희본, 박주현, 김수안 등도 출연한다.


'굿바이 싱글'(2016)의 김태곤 감독이 연출하고 신과함께 시리즈의 김용화 감독이 제작자로 나섰다.


인사이트영화 '좋은친구들'


인사이트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