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트릭' 기록 세운 손흥민, EPL 파워랭킹 '1위' 등극

인사이트Instagram 'spursofficial'


[뉴시스] 박지혁 기자 = 한 경기에서 4골을 퍼부은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파워랭킹에서 100계단 넘게 껑충 뛰어오르며 전체 1위에 올랐다.


22일(한국시간)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내놓은 파워랭킹에 따르면, 손흥민이 8929점으로 전체 1위에 등극했다.


손흥민은 지난주 1라운드 파워랭킹에서 115위에 머물렀다. 무려 100계단이 넘는 가파른 상승이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이 20일 사우샘프턴과의 2라운드에서 4골로 토트넘의 5-2 승리를 이끌면서 랭킹 정상에 올랐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YouTube 'Manchester is Red'


슈팅 4회로 4골을 기록하고, 네 차례 크로스와 두 차례 기회를 만들었다는 내용도 소개했다.


랭킹 2위는 손흥민과 득점부문 공동 선두인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으로 8642점이다.


뒤를 사디오 마네(리버풀·6568점), 하메스 로드리게스(에버턴·6137점)가 이었다. 지난주 1위였던 리스 제임스(첼시)는 5853점을 받아 5위로 내려갔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의 4골을 모두 도운 해리 케인은 5592점으로 8위에 자리했다.


손흥민은 BBC가 선정한 2라운드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고, EPL 사무국의 공식 베스트11에도 선정됐다.


잉글랜드 출신 전설적인 공격수 앨런 시어러가 선정하는 공식 베스트11에서 손흥민은 윌프레드 자하(크리스털 팰리스), 칼버트-르윈, 마네,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등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