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제가 죽으면 '이 노래'로 저를 기억해 주세요"

인사이트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무릎'이 가장 애정하는 곡 중 하나라고 밝혔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아이유, 좋은 날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아이유는 100분여 동안 여러 히트곡을 부르며 '온택트'로 팬들과 소통했다.


아이유의 히트곡은 '좋은날', '너랑 나' 등 여러 곡이 있지만 그는 '마음', '무릎', '밤편지'를 꼽으며 "이 세 곡은 다시 생각해도 정말 잘 썼다고 생각한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아이유의 말에 유희열은 "그러면 혹시 나중에 죽어서 사람들이 자신을 어떤 곡으로 기억해 주면 좋겠냐"고 추가로 질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그러자 아이유는 "사람들이 저를 '무릎'이라는 곡으로 기억해 줬으면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무릎'은 아이유가 자신을 키워준 할머니를 생각하며 만든 노래다.


아이유는 "'무릎'은 부를 때마다 몰입이 된다. 이 곡은 말 나오는 그대로 솔직한 마음을 담은 곡이다"라고 설명을 이어갔다.


이날 아이유는 감정을 가득 더한 '무릎'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잔잔한 선율에 매력적인 아이유의 목소리가 더해진 '무릎' 무대를 하단 영상을 통해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Naver 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