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박주민 당대표 후보 "문 대통령 말씀이 맞다, 서울 집값 상승률 떨어지고 있다"

인사이트뉴시스


[뉴시스] 김형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대표 선거에 출마한 박주민 의원은 13일 '주택 시장이 안정화되고 있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과 관련해 "대통령 말씀이 맞다"며 "부동산 정책의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했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서울 아파트 가격 상승이 7·10 대책 발표 이후 둔화되고 있다. 상승률이 지속적으로 낮아지고 있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오늘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서울 아파트 매매 가격 상승률은 지난 7월 6일 0.11%에서 한 달 새 0.02%까지 떨어졌다"며 "곧 상승 국면에 조정이 올 수 있다고 보여진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어 "저는 며칠 전에 올 연말, 늦어도 내년 초에는 집값이 안정될 것이라 말씀드렸다"며 "이는 제 바람을 전해드린 게 아니라 문재인 정부의 대책들이 합쳐지며 이제 정책 효과를 내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드린 말씀"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대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부동산 시장이 안정화되고 있다는 발언을 두고 '일시적으로 그렇게 보이는 것'이라며 '대통령 본인이 그냥 감이 없다'고 하셨다. 원희룡 지사도 '귀를 의심했다'며 거들었다"면서 "저는 곧 두 분이 하신 말씀에 책임질 시간이 오리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